KT, 소상공인을 위한 ‘이동전화 114 번호안내 서비스’ 출시

[문경시소비자저널=김영식 기자}    KT(회장 황창규)가 이동이 잦아 유선전화를 사용할 수 없는 소상공인을 위한 ‘이동전화 번호안내 서비스’를 시행한다고 20일 밝혔다.

▲사진=KT가 이동이 잦아 유선전화를 사용할 수 없는 소상공인을 위한 이동전화 번호안내 서비스를 시행한다 ⓒ 문경시소비자저널

 

‘이동전화 번호안내 서비스’는 법인, 개인사업자 등 사업자등록이 된 고객이 등록할 수 있으며 등록된 상호명으로 고객들에게 번호를 안내한다.

등록은 ‘지역 번호+114’로 전화해 간단한 본인 확인 절차 후 신청서와 함께 사업자등록증을 제출하면 통신사 관계없이 무료로 등록할 수 있다. KT 공식 홈페이지와 전국 KT 플라자에서 신청서를 제공하고 있으며 KT 플라자에서는 서비스 신청을 위한 팩스 이용도 가능하다.

KT 유선통화사업담당 백승택 상무는 “이번 ‘이동전화 번호안내 서비스’가 소상공인들의 자생력 강화와 매출향상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KT는 고객들에게 편의를 제공할 수 있는 다양한 번호안내 서비스를 지속해서 출시하겠다”고 말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